전체메뉴 바로가기
dim
bar_progress

와인, 이 정도 종류는 알고 있자

나도 이제 와인 대화 낄 수 있는 거니?

Editor 이유진 2020.04.08

색상 바
와인, 이 정도 종류는 알고 있자
색상 바
와인, 이 정도 종류는 알고 있자

Editor 이유진

2020.04.08

와인이라면 레드와 화이트, 크게 두 가지로 나뉜다고 생각할 수 있겠지만, 와인의 종류는 세계 포도 품종이 다양한 만큼 어마 무시하다. 와인 전문가가 아닌 이상 모든 와인 종류를 꾀고 있기란 하늘의 별 따기! 그래도 이젠 어디 가서 자신의 와인 취향 정도는 말할 수 있어야 하지 않을까. 다섯 손가락 안에 드는 와인 종류만 알아도 와인 대화는 문제없다. 대표적인 와인 종류 5가지_




까베르네 소비뇽 (Cabernet Sauvignon)
- RED WINE


궗吏=(룷룄) Winefolly/ (씤) 씤굹씪 솃럹씠吏 사진=(포도) Winefolly/ (와인) 와인나라 홈페이지

레드 와인의 기본이라고 할 수 있는 품종인 '까베르네 소비뇽'. 레드 와인의 대부분을 이루고 있으며 우리나라뿐 만 아니라 세계적으로 가장 유명하다. 짙은 농도만큼이나 긴 역사를 자랑하는 이 와인은 블랙 체리, 블랙 커런트 등의 과실이 주를 이루며 드라이함은 중간이지만 풀 바디 감을 자랑한다.


프랑스 · 칠레 · 미국에서 제일 크게 생산하며, 깊은 탄닌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데일리 와인으로 마시기 좋아하는 까베르네 소비뇽. 진하고 떫은맛이 강해 와인 입문자에게 다소 부담이 될 수 있다.


▶ 에디터의 종류별 추천템

까베르네 소비뇽이라면 '디아블로'! 칠레 와인으로 1만 원대의 가격에 비해 상당한 고 품격 맛을 자랑한다.



샤르도네 (Chardonnay)
- WHITE WINE


궗吏=(룷룄) Drinkitalian/ (씤) 떊꽭怨 L&B 솃럹씠吏 사진=(포도) Drinkitalian/ (와인) 신세계 L&B 홈페이지

까베르네 소비뇽이 레드 와인의 대표 품종이라면 샤르도네는 화이트 와인의 대표적인 품종. 샤르도네는 특히 다양한 스타일로 많이 제조되는데 그 방식에 따라 유연한 맛과 향이 난다. 수많은 나라에서 샤르도네를 생산하지만 캘리포니아와 호주는 오크 방식, 칠레와 뉴질랜드 그리고 프랑스 일부 지역은 오크 방식을 취하지 않는다.



황금 사과와 파인 애플 · 레몬 등의 맛을 배합하여 상큼한 향이 나고, 드라이함은 까베르네 소비뇽과 비슷하지만 바디 감은 적은 편! 탄닌 비율도 낮아 와인 초보자에게도 선뜻 권할 수 있는 와인이다.


▶ 에디터의 종류별 추천템

이태리 와인인 '플라네타'를 마셔보자. 2015 'Global Chardonnay Master' 부분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제품!



소비뇽 블랑 (Sauvignon Blanc)
- WHITE WINE


궗吏=(룷룄) Winefolly/ (씤) 씤굹씪 솃럹씠吏 사진=(포도) Winefolly/ (와인) 와인나라 홈페이지

소비뇽 블랑은 화이트 와인 중 하나로 그 맛이 매우 독보적이다. 위에 소개한 샤르도네보다 연하고 부드러운 친환경적인 맛과 향이 특징! 'Wild White'를 뜻하는 소비뇽 블랑은 프랑스 보르도, 루아르 계곡 등 전 세계 곳곳 찬 성질의 지역에서 잘 자란다.


라임과 그린 애플 · 배 · 패션 후르츠와 화이트 피치 맛을 주로 내며 과일 향이 인위적이지 않고 자연스러운 조합을 자랑하는데, 오크 에이징을 거치면 바닐라와 코코넛, 버터 등 고소한 향까지 더해진다. 샤르도네와 비교하면 더 드라이하고 바디 감이 있으며 산미도 어느 정도 있는 편. 샤르도네를 거친 후 소비뇽 블랑을 선택하면 되겠다.


▶ 에디터의 종류별 추천템

소비뇽 블랑이라면 '무똥 까데'를 빼놓을 수 없다. 무똥 까데는 '칸 영화제' 공식 와인으로 지정된 브랜드로 이들의 가치는 이미 잘 알려진 바! 이 와인 가문의 소비뇽 블랑 맛을 안 볼 수 없지?



피노 누아 (Pinot Noir)
- RED WINE


궗吏= (씤) 굹씪씪 솃럹씠吏 사진= (와인) 나라셀라 홈페이지

피노 누아는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라이트 바디의 레드 와인이라 할 수 있다. 프랑스의 브루고뉴 지방에서 자라며 몇몇 지방에서는 8월 18일, 피노 누아를 마시는 풍습까지 있을 정도! 하지만 재배할 때 꼼꼼하게 살펴야 제대로 된 맛을 낼 수 있는 꽤나 까다로운 품종이다. 건조하지도 습하지도 않은 선선한 기후가 이들에게 적절하다. 까다로운 만큼 매혹적인 맛을 선사하는 것이 이 품종의 매력.


체리와 히비스커스, 라즈베리, 바닐라 향을 풍기며 산미가 강하고 탄닌이 적다. 오리와 닭, 돼지 등 육류와 페어링이 환상적! 와인의 은은한 버섯 향이 감칠맛을 더한다.


▶ 에디터의 종류별 추천템

캘리포니아 지역에서 생산되는 '롱반' 제품을 마셔보자. 가볍지만 꽉 찬 맛과 향을 뿜어내며 체리와 딸기 등 풍요로운 과일 맛을 제공한다.



리슬링 (Riesling)
- WHITE WINE


궗吏= (씤) 룞썝씤뵆윭뒪 솃럹씠吏 사진= (와인) 동원와인플러스 홈페이지

최근 세계의 와인 감정가들 사이에서 가장 수집할 가치가 있는 화이트 와인으로 급부상 중인 품종이 '리슬링'! 청포도 품종 중 하나로 독일의 라인 강에서 자라며 다채로운 향과 맛이 그 특징적이다. 새콤달콤한 과일 맛을 좋아하는 여성들에게 특히 큰 사랑을 받는다고.


리슬링 와인을 개봉할 때 느껴지는 강렬한 과일 향에 마음을 빼앗기고 글라스에 따를 때 느껴지는 은은한 아로마에 한 번 더 마음을 빼앗기는 제품. 라임과 애프리콧 · 파인애플 · 레몬 등 상큼한 과일과 꿀, 진저 등 깊고 달달한 향이 균형 있게 배합되어 중독성이 굉장하다고. 한 번도 안 마신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마신 사람은 결코 없다. 제품마다 바디 감과 드라이함은 다르지만 산미는 공통적으로 있는 편!


▶ 에디터의 종류별 추천템

정통적인 독일 리슬링을 맛보고 싶다면 '군트럼 슈페트레제'를 추천한다. 군트럼은 섬세한 맛 표현으로 유명한데 가성비까지 좋으니 처음 리슬링을 시도하는 사람이라도 기분 좋게 즐길 수 있을 듯!



드링킷은 소소하지만
즐거운 라이프 가이드를 제공합니다.

알차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놓치지 않도록 드링킷 소식을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