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바로가기
dim
bar_progress

홈 파티 주인공, 1만 원대 화이트 와인 추천

화이트 와인 사용 설명서

Editor 김태인 2020.11.25

색상 바
홈 파티 주인공, 1만 원대 화이트 와인 추천
색상 바
홈 파티 주인공, 1만 원대 화이트 와인 추천

Editor 김태인

2020.11.25

매년 그랬지만, 올 한 해는 유독 정신없이 후다닥 지나간 기분이다. 지칠 법도 한데, 하루하루를 보내다 보니 벌써 11월 중순을 훌쩍 넘겼다. 게다가 길가에 하나, 둘 등장하는 크리스마스 트리와 각양각색의 조명을 보니 진정한 연말이 다가옴을 느끼게 된다. 이번 연말에는 성대한 파티나 큰 행사보다, 소소한 홈 파티와 가족 모임을 즐길 사람들이 많아질 것이다. 이런 모임에서 와인이 빠질 수 없지.





솃 뙆떚 二쇱씤怨, 1留 썝 솕씠듃 씤 異붿쿇

물론 높은 가격대의 한정판 와인도 좋겠지만, 합리적인 가격대의 와인으로 분위기를 내는 것도 나쁘지 않다. 그래서 가성비와 가심(心) 비를 모두 충족시킬 법한 화이트 와인들을 골라봤다. 화이트 와인을 곁들여 마시면서 우리의 연말을 맞이해 보자. 1만 원대의 화이트 와인 3종 시음 리뷰, 지금부터 시작한다.


※ 에디터 본인은 아직 와린이 수준의 입맛이라는 것을 참고해 주길.



위 따옴표

베어풋 모스카토


베어풋 모스카토는 별도의 빈티지가 없는 와인. 부담스럽지 않은 가격과 둥글둥글한 편인 맛 덕에 손이 쉽게 가는 제품으로 홈 파티는 물론이고 간단한 저녁식사 자리에서도 즐기기에도 적당하다.


솃 뙆떚 二쇱씤怨, 1留 썝 솕씠듃 씤 異붿쿇

> 에디터의 솔직한 시음 리뷰

산미는 거의 없는 편이고, 달콤함이 기분 좋게 혀를 맴돈다. 낮은 온도에 보관해 둘 수 없는 상황이라면 부디 주변 편의점으로 달려가 얼음컵을 구매해 함께 마시기를 권하고 싶다. 어른 입맛과 아이 입맛(물론 아이가 마셔서는 안되는 술이긴 하지만)이 마셨을 때에 “왜 이렇게 달아?” VS “야 이거 맛있다” 하는 반응으로 나뉠 것 같은 극명한 맛이다. 하지만 식사와 잘 어울릴지는 미지수.


> 마시면서 어떤 안주가 생각났어?

꾸덕꾸덕한 치즈케이크나 생크림 케이크. 이번 연말 홈 파티 후식 와인으로 낙점 찍고픈 와인이다.


> 총 평점은 몇 점?

5점 만점에 4.5점. 연속으로 세 잔을 마셨는데도 또 마시고 싶었거든.


- 구입처 및 가격 : 9,900 / 롯데마트 (판매처 별 상이함)



위 따옴표

빌라엠 줄리아


빌라엠 줄리아의 경우, 첫 수입 이후 44만 병을 돌파했을 정도로 인기가 좋은 와인이다. 산뜻한 단맛이 매력적이며 산미가 낮은 편이라 안주 없이 마시기에도 적당한 제품. 또한 패키지 디자인에서 재미있는 점을 찾을 수 있다.


솃 뙆떚 二쇱씤怨, 1留 썝 솕씠듃 씤 異붿쿇

라벨 아래쪽 디테일을 잘 살펴보면 여성과 남성으로 추정되는 실루엣이 보인다. 로미오와 줄리엣의 고향인 ‘베로나’지역의 와인으로 레드에는 로미오, 화이트에는 줄리아를 그려 넣어 남녀가 서로 마주 보는 모습을 그려 넣었다.


궗吏=씤뒪洹몃옩 @jjjung__da / 濡쒕삤 以꾨━븘, 븯굹쓽 뙣궎吏濡쒕룄 留뚮굹蹂 닔 엳떎. 사진=인스타그램 @jjjung__da / 로미오와 줄리아, 하나의 패키지로도 만나볼 수 있다.

> 에디터의 솔직한 시음 리뷰

별다른 향은 맡지 못했다. 입안을 스쳐 지나가는 정도의 산미와 단맛이 느껴진다. 좋게 말하면 심플하지만 다르게 말하면 기억에 남을 법한 맛은 아니다. 가볍게 입맛을 돋우는 식전주 정도로 마셔보는 건 어떨까? 빌리엠 줄리아의 경우, 너무 낮은 온도로 마시면 특색이 더 느껴지지 않을 수도 있으니 상온에 뒀다가 약간 미지근하게 마시는 것을 추천한다.


> 마시면서 어떤 안주가 생각났어?

치킨 시저 샐러드나 연어 샐러드. 오리엔탈 드레싱과 같이 맛의 자기주장이 강하지 않은 드레싱을 곁들여 먹어보자.


> 총 평점은 몇 점?

5점 만점에 3점. 한입 마시고 돌아섰을 때, 생각이 나는 맛은 아니었기 때문.


- 구입처 및 가격 : 12,800원 / 이마트 (판매처 별 상이함)



위 따옴표

아포틱 화이트 2015


아포틱 화이트는 와인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와인. 와알못도 한 번쯤 들어봤을 샤르도네·리슬링·모스카토를 모두 적절히 조화시켜놓은 블렌딩 와인으로 아주 창의적이고 실험적인 맛을 선보이고 있다.


솃 뙆떚 二쇱씤怨, 1留 썝 솕씠듃 씤 異붿쿇

> 에디터의 솔직한 시음 리뷰

세 와인들 중에 향으로는 단연 최고였다 말하고 싶다. 청포도 향과 사과 향 그 중간쯤의 향기가 반긴다. 왠지 단 맛이 강할 것 같은데? 하는 생각이 들었지만, 달콤함보다는 살짝 톡 쏘는 산미 캐릭터가 더 강한 편이다. 그렇다고 눈이 찡그려질 정도는 아니지만. 테이블 와인으로 곁들인다면 가벼운 메뉴와 함께 즐기는 것을 추천한다.


> 마시면서 어떤 안주가 생각났어?

알리오 올리오나 버섯 파스타와 먹으면 좋겠다. 생각만 했는데도 군침 돌아...!


> 총 평점은 몇 점?

5점 만점에 4점. 코로 향을 맡았을 때 기대감이 너무 진해서 일까, 맛에서 2퍼센트 부족한 느낌이 들어서 1점은 뺐다.


- 구입처 및 가격 : 14,900원 / 이마트 (판매처 별 상이함)



솃 뙆떚 二쇱씤怨, 1留 썝 솕씠듃 씤 異붿쿇

이번 연말은 나 그리고 가족, 우리 모두를 위해 홈 파티로 시간을 보내보는 것은 어떨까? 내 입맛에 잘 맞을 것 같은 화이트 와인과 함께라면, 충분히 즐겁고 따스한 연말이 될 테니 말이다.


▷ 레드 와인 추천은 여기서 만나보자!



사진 = 김태윤 기자

편집 = 김태인 에디터



드링킷은 소소하지만
즐거운 라이프 가이드를 제공합니다.

알차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놓치지 않도록 드링킷 소식을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