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바로가기
dim
bar_progress

안 가면 나만 손해! 제주 흑돼지 맛집 추천

제주의 필수 코스, 바로 여기 ♡

Editor 김태인 2021.08.04

색상 바
안 가면 나만 손해! 제주 흑돼지 맛집 추천
색상 바
안 가면 나만 손해! 제주 흑돼지 맛집 추천

Editor 김태인

2021.08.04

서울에서 한 시간이면 도착할 수 있는 남쪽 섬 제주도. 푸르다 못해 투명하고 맑은 아름다운 바다, 각종 화산 활동 흔적 등 이색 자연 경관이 풍부한 제주는 한국의 보물과도 같은 섬이다. 바람과 돌, 여자가 많아 삼다도(三多島)라고 불리는 제주에는 대표적인 먹거리가 몇 가지 있다. 이는 바로 귤, 한라산 소주 그리고 흑돼지다. 제주에서 깨나 명성을 떨치는 흑돼지 맛집에서 고기에 소주 한잔을 즐겨보는 건 어떨까? 오동통한 자태의 매력을 제대로 뽐내는 흑돼지 맛집 3곳을 만나보자.


▷ 제주의 전통주가 궁금하다면 클릭!


육고깃집

제주시 한림읍


븞 媛硫 굹留 넀빐! 젣二 쓳뤌吏 留쏆쭛 異붿쿇

궗吏=꽕씠踰 釉붾줈洹 '吏쒕=' / 븳젙 二쇰Ц留 媛뒫븳 벑떖뜤궡. 사진=네이버 블로그 '짜룽' / 한정 주문만 가능한 등심덧살.

소고기와 돼지고기를 모두 판매하는 곳. 한림에 본점이 위치해있고, 공항 근처 노형점도 운영 중이다. 매장 규모는 작지만, 고기 맛으로 승부를 보는 곳이다. 두툼하게 잘라낸 흑돼지 고기 (근고기)를 선보인다. 물론 기본에 충실한 근고기도 맛있지만, 등심 덧살과 뼈 갈비 세트가 이곳의 인기 메뉴.


고기를 한 번 굽는데 불을 2~3번 이상 갈아가며 센 불로 육즙을 가두듯이 고기를 굽는 것이 맛의 비결. 등심 덧살은 지방 특유의 고소한 맛과 육즙에 감칠맛이 제대로인 맛을 보여준다. 그리고 뼈 갈비 세트의 뼈 부위는 마치 만화에서 본 것 같은 비주얼을 자랑한다. 부드러우면서도 쫄깃한 식감을 즐겨보자. 밑 반찬으로 제공되는 단무지 무침과 양념장이 또 다른 매력 포인트다. 갈치속젓과 멜젓(멸치 젓갈) 그리고 소금 장을 곁들인 고기,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면 끝!


큰돈가

서귀포시 대정읍


궗吏=씤뒪洹몃옩 'yenasbites' 사진=인스타그램 'yenasbites'

흑돼지와 천돼지(백돼지) 근고기를 주축으로, 30시간 김치찌개 그리고 유채꽃 비빔국수와 같은 메뉴가 인기인 가게다. 두툼했던 근고기를 적당한 크기로 잘라가며 맛있게 구워주기 때문에, 맛없게 구워질 걱정은 NO! 테이블마다 세심하게 신경을 써주는 이곳, 흑돼지 오마카세라는 별명이 붙기도 했다. 고기가 입에서 살살 녹는다는 것이 무슨 말인지 느낄 수 있게 될지도 모른다.


맛있게 구워주는 고기는 세 가지 소스와 함께 곁들여 먹으면 된다. 녹차/백련초 소금과 꽃멸치 젓갈 그리고 큰돈가만의 특제소스 3종에 취향껏 찍어 먹어보자. 밑반찬으로 제공되는 유채꽃 장아찌와 또한 30시간 김치찌개는 김치 특유의 시큼하면서 달콤한 맛이 일품인데, 진하게 우러난 국물이 제대로다. 저마다의 매력을 뽐내면서도 고기 본연의 맛을 해치지 않는 양념장 그리고 밑반찬들을 양껏 즐기면 된다.


숙성도

제주시 노형동


궗吏=씤뒪洹몃옩 'k._.bini_' 사진=인스타그램 'k._.bini_'

궗吏=씤뒪洹몃옩 'k._.bini_' 사진=인스타그램 'k._.bini_'

신세계 정용진 부회장이 찾은 이후 더욱 널리 알려진 흑 돼지 전문점. 이곳에서는 일정 시간 숙성을 거친 고기를 먹을 수 있다. 진공포장한 고기를 물속에서 한 번 숙성한 후에, 공기 중에 말리는 건식 숙성 과정을 거친다. 뼈 등심과 뼈 목살은 하루에 각각 70인분 한정 판매를 하고 있으니, 이른 시간에 방문하게 된다면 꼭 주문해서 먹어 보기를 추천한다. 제주에서의 인기에 힘입어, 최근 부산 광안리 지점이 오픈했다고. 서울 지점도 생기면 참 좋겠다….(두근)


숙성을 거친 흑 돼지 삼겹살 역시 인기 메뉴. 삼겹살 비계 부분에서 차원이 다른 쫄깃함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기본 밑반찬으로 제공되는 고사리 장아찌와 유채나물 장아찌, 그리고 함께 곁들여 먹을 수 있는 명란젓갈과 생 와사비(*연겨자) 역시 신의 한 수. 잘 구워진 오동통한 흑돼지 구이는 장아찌, 소스를 곁들여 다양한 조합으로 먹어보자.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