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바로가기
dim
bar_progress

'이한치한' 아이스크림으로 재탄생한 음료들

원래도 맛있는데, 얼리니까 더 맛있다!

Editor 조윤정 2020.11.09

색상 바
'이한치한' 아이스크림으로 재탄생한 음료들
색상 바
'이한치한' 아이스크림으로 재탄생한 음료들

Editor 조윤정

2020.11.09

어느새 성큼 다가온 겨울. 내 가을은 어디 간 거죠? 벌써 옷차림이 두꺼워지며 사람들은 추위에 대비하고 있다. 하지만 ‘얼죽아(얼어 죽어도 아메리카노)’나 겨울에 냉면이나 팥빙수가 진짜 맛있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은 사람들은 꿋꿋하게 차가운 음식을 외친다. 난 너뿐이야! 여름엔 이열치열이듯, 겨울에는 이한치한! 오늘은 겨울과 어울리는 꼬수운 아이스크림들을 소개하고자 한다.


그냥 아이스크림이라고 생각했다면, 크나큰 오산. 우리가 사랑하는 음료들이 아이스크림으로 변신한 것! 과연 어떤 아이스크림들일지 드링킷과 함께 맛보자.


오늘 소개할 아이스크림 삼총사!


'씠븳移섑븳' 븘씠뒪겕由쇱쑝濡 옱깂깮븳 쓬猷뚮뱾




위 따옴표

빽다방 옥수수라떼의 변신! '옥수수 콘'


'씠븳移섑븳' 븘씠뒪겕由쇱쑝濡 옱깂깮븳 쓬猷뚮뱾

첫 번째 소개할 아이스크림은 빽다방의 옥수수 라떼를 아이스크림으로 만든 옥수수 콘이다. 더 세밀한 맛 리뷰를 위해 옥수수 아이스크림의 대표 주자 격인 찰옥수수 아이스크림을 함께 데려왔다. 과연 찰옥수수와 비교했을 때 어떤 차별화된 옥수수 맛이 날 것인가!


'씠븳移섑븳' 븘씠뒪겕由쇱쑝濡 옱깂깮븳 쓬猷뚮뱾

일단 아몬드 데코와 달콤한 시럽이 콕콕 박혀 고소함을 더해줘 첫인상은 합격. 맛도 찰옥수수 콘보다 훨씬 옥수수 본연의 맛이 잘 느껴지고 부드러웠다. 중간중간 옥수수 알갱이도 느껴지고, 고소한 맛과 달콤한 맛이 잘 어울렸다. 옥수수 아이스크림 계의 신흥강자로 인정! 통 아이스크림으로도 나온다고 하니 대용량으로 먹고 싶다면 통으로 구매해보자. 빽다방 흑임자 맛도 나왔다고. 꼭 먹어보리다.



위 따옴표

삼육두유의 변신! '삼육두유 콘'


'씠븳移섑븳' 븘씠뒪겕由쇱쑝濡 옱깂깮븳 쓬猷뚮뱾

두 번째는, 아이스크림으로 새롭게 찾아온 삼육두유 콘이다. 두유가 아이스크림이 되다니, 벌써부터 고소한 향기가 나는 듯하다. 실제 두유와 비교하고자 삼육두유를 찾아 헤맸으나, 어디서도 찾지 못했다는 후문. 삼육두유 반성하세요.


'씠븳移섑븳' 븘씠뒪겕由쇱쑝濡 옱깂깮븳 쓬猷뚮뱾

아무런 토핑이 없다는 것에서 놀랐지만, 오히려 두유 본연의 맛을 살리기 위한 큰 뜻이라고 생각! 초콜릿이 있었다면 두유의 단맛이 묻혀버렸을 것으로 예상한다. 다만, 견과류는 올렸어도 좋았을 것 같다는 아쉬움이 남았다. 그래도 순수한 두유의 맛이 시원하고 부드러워 자칭 할매 입맛인 에디터는 대만족! 어르신들도 좋아할 맛! 다만, 단맛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아쉬울 수도?


▶ 삼육두유에서 새로 출시한 찐빵은 '호빵 특집'에서 다룰 예정이니 기대 바란다.



위 따옴표

서울우유의 변신! '흰 우유 아이스크림'


'씠븳移섑븳' 븘씠뒪겕由쇱쑝濡 옱깂깮븳 쓬猷뚮뱾

우유 덕후 에디터를 설레게 만든 서울우유의 아이스크림! 무려 우유가 50% 이상 들어 있다고 한다. 매번 먹던 바닐라 맛이 아니라 찐으로 고소한 우유 본연의 맛을 느낄 수 있다는 것. 우유 맛 아이스크림 좋아하는 사람들은 흰 우유를 흔들어주세요!!


'씠븳移섑븳' 븘씠뒪겕由쇱쑝濡 옱깂깮븳 쓬猷뚮뱾

뚜껑을 열었을 때, 순수한 하얀색의 비주얼에 감탄! 사실 진짜 흰 우유와 비교했을 때, 생각보다 달콤함이 많이 느껴진다. 찐 흰 우유 맛을 생각했다면 예상과 다른 맛에 당황할지도…? 하지만 은은한 단맛이 크로플이나, 초콜릿 쿠키 등 흰 우유와 어울리는 음식들과 찰떡궁합을 예상한다. 아포카토처럼 깔루아 타먹으면 그저 빛. 흰 우유 이외에도 초콜릿 우유 맛, 바나나 우유 맛, 딸기 우유 맛이 더 있으니 다른 맛 우유를 더 좋아해도 걱정 하지 말자.


차가운 매력을 뿜뿜!




사진 = 서정준 객원기자

편집 = 조윤정 에디터



드링킷은 소소하지만
즐거운 라이프 가이드를 제공합니다.

알차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놓치지 않도록 드링킷 소식을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