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바로가기
dim
bar_progress

술 마시면 근손실이 온다고? 진실 혹은 거짓

술과 관련된 썰 모음!

Editor 김태인 2020.11.10

색상 바
술 마시면 근손실이 온다고? 진실 혹은 거짓
색상 바
술 마시면 근손실이 온다고? 진실 혹은 거짓

Editor 김태인

2020.11.10

술을 자작하면 3년 운이 없다, 마지막 남은 소주를 마신 사람이 소주병 입구에 뽀뽀하면 애인이 생긴다 등… 다들 술자리에서 이런 허무맹랑한 이야기를 들어본 적 있지 않나요? "말도 안 된다"라며 무시해버릴 수도 있지만, 왠지 모르게 그럴듯하게 들리는 말도 있죠.


사람마다 알고 있는 말이 다를 수 있지만, 속뜻을 들여다보면 기본적으로 유사한 의미더라고요. 그래서, 스쳐 지나가듯 들어본 술과 관련된 소문들 중 재미있는 것 몇 개를 가져와 봤답니다. 무수히 많은 소문 중에서 과연 어떤 것이 진실이고 어떤 것이 거짓일까요? 말 해~ YES or NO -



위 따옴표

병 맥주와 캔 맥주, 맛에 차이가 있다?


"그거야 당연히 병 맥주가 더 맛있지." 하는 분들 계시죠?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캔 맥주가 병 맥주보다 더 맛있다고 해요. 왜냐고요? 병 맥주는 캔 맥주보다 변질에 취약하기 때문이에요.


궗吏 - 媛 젣뭹 옄궗 솃럹씠吏 사진 - 각 제품 자사 홈페이지

일반적으로 맥주병이 갈색인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어요. 맥주가 빛과 산소를 만나면 맛이 변질되기 때문이죠. 이러한 빛에 의한 변질을 차단하기 위해 갈색을 입힌 것이랍니다. 캔 맥주는 세상에 출시된 이후 생맥주의 맛을 비교적 잘 담았다고 호평을 받은 사례가 상당히 많다고 해요. 캔이 빛과 공기를 잘 차단하기 때문에 양조장에서 담고자 하는 맥주 본연의 맛을 더 잘 나타냈다고 할 수 있어요.


보관도 편리하고 맛도 좋은 캔 맥주, 머리로는 알고 있지만, 굳이 무겁고 맛의 변질 가능성이 있는 병 맥주를 고르는 이유가 있다면 아마 예쁜 패키지의 병 맥주가 내 눈길을 끌기 때문이 아닐까 싶어요. 때로는 지독하게 감성적으로 맥주가 마시고 싶은 날, 병 맥주가 나를 부르더라고요! 드루와 -



위 따옴표

보드카는 살이 덜 찌는 술이다?


사실을 말씀드리기 전에 심호흡 먼저 하세요, 칼로리에 놀랄 준비하시고요! 가장 대표적인 소주, 맥주 등의 칼로리는 다음과 같아요. 실화인가요?


궗吏 - 媛 젣뭹 옄궗 솃럹씠吏 사진 - 각 제품 자사 홈페이지

'도수 높은 술은 살이 덜 찐다'라는 말이 있죠. 사실 보드카는 30ml에 69kcal로 칼로리가 엄청나게 낮은 술은 아니에요. 하지만 보드카가 비교적 살이 덜 찌는 술이라는 것은 어느 정도 옳은 정보랍니다. 이는 '당질'의 많고 적음의 차이 때문이죠. 맥주 또는 과즙이 섞인 칵테일은 높은 당질로 인해 우리를 살찌게 하는 술의 대표주자! 술 칼로리가 걱정된다면, 순수 증류주(위스키, 진, 보드카)나 드라이한 와인 한 잔에서 두 잔 정도만 섭취하는 것이 좋겠어요. 물론 폭음은 안 되는 거 아시죠?


▷ 다른 술들의 칼로리가 궁금하다면 click!



위 따옴표

과음하면 근 손실이 온다?


헬스 마니아들은 '울면 근 손실이 온다'며 눈물 따위 흘리지 않는다(?)는 농담을 하기도 하죠. 가수 김종국 역시 "근육을 잃느니 차라리 사랑을 잃겠다"고 근 손실에 대한 두려움을 언급한 적이 있어요. 그냥 사랑보다 근육 사랑을 택하다니... Respect!


궗吏 - 쑀뒠釉 '윴떇留 - 뒪釉뚯뒪 怨듭떇 梨꾨꼸' 솕硫댁벙泥 사진 - 유튜브 '런닝맨 - 스브스 공식 채널' 화면캡처

닠 留덉떆硫 洹쇱넀떎씠 삩떎怨? 吏꾩떎 샊 嫄곗쭞

엄연히 말하면, 술이 근육을 손실하게 만든다거나 근육을 분해하는 역할을 하는 것은 아니에요. 단백질이 근육으로 합성되는 것을 알코올이 '방해하는 것'으로 보는 것이 더 맞는 말이라고 할 수 있죠. 여기에는 두 가지의 근거가 있어요.


하나, 알코올을 많이 섭취하는 것은 '테스토스테론'의 수치를 감소시키고, 분비를 저해한답니다. 테스토스테론은 체내 단백질 성분의 유지를 도맡아 근육 성장을 돕는 호르몬이라는 사실! 아아 테스…형‥ 이게 아니구나?


둘, 닭가슴살과 같은 단백질이 풍부한 식품을 섭취하면, 단백질은 간에서 분해 후 근육에 합성돼요. 그런데 알코올을 분해하느라 체력을 다 소진한 간이 단백질 분해에 힘을 못 써서 근육의 성장에 방해가 된다는 것이죠.


한마디로 정리하자면, 근육량을 늘리고자 하는 분이나 본격적으로 운동을 시작하시는 경우에는 과도한 음주는 자제하는 것이 좋겠죠?



위 따옴표

폭탄주를 마시면 덜 취한다?


닠 留덉떆硫 洹쇱넀떎씠 삩떎怨? 吏꾩떎 샊 嫄곗쭞

고 도수와 저 도수의 술을 섞으면 도수가 낮아져서 많이 마셔도 덜 취하니까 괜찮다고요? 그렇지 않아요. NOPE, 놉! 서로 도수가 차이 나는 술을 섞을 경우, 오히려 몸에 흡수가 더 잘 되는 알코올 도수(20도 내외)로 맞춰지게 돼요. 즉, 폭탄주를 마시면 몸이 스펀지처럼 알코올을 더 신나게 흡수한다고요. 덜 취하기는커녕 알코올을 많이 흡수하게 되어 빨리 취하는 거죠.


* 덧붙임 - 폭탄주를 마시면 다음 날 과도한 숙취에 시달린다고 느끼셨던 분들 계시나요? 그건 사실 그냥 많이 마셔서 그런 거래요(진짜요). 폭탄주를 마실 때, 본인의 주량보다 더 많은 양의 술을 마신다는 통계가 있거든요.







닠 留덉떆硫 洹쇱넀떎씠 삩떎怨? 吏꾩떎 샊 嫄곗쭞

자작하면 애인이 안 생긴다, 마지막 잔 마신 사람이 소주 병에 뽀뽀하면 애인이 생긴다더라…와 같은 이야기는 미신에 가깝다고 하더라고요. 정확하지는 않지만, 친한 사이에 치는 장난 혹은 서로서로를 챙겨주는 한국의 정(?) 문화에서 비롯된 것 같아요. 요즘은 이러한 미신을 믿지 않는 경우가 더 많지만, 때로는 막잔을 마시고 소주 병에 쪽 하고 입을 맞추던 어린 시절 저 자신이 귀엽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다음에 또 재미난 술 관련 속설들을 알게 되면, 부리나케 들고 올게요. 그때 다시 만나요!



드링킷은 소소하지만
즐거운 라이프 가이드를 제공합니다.

알차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놓치지 않도록 드링킷 소식을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