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바로가기
dim
bar_progress

가성비 좋은 위스키를 찾으세요?

잡았다 요놈! 맛도 잡고, 가격도 잡고~

Editor 이유진 2020.03.25

색상 바
가성비 좋은 위스키를 찾으세요?
색상 바
가성비 좋은 위스키를 찾으세요?

Editor 이유진

2020.03.25

쉽게 구할 수 있는 것들이 좋은 에디터에게 사실 술 하면 와인이나 맥주, 소주가 정석이다. 그래도 '알코올이라면 모두 사랑하자'는 박애주의자로서 최근 관심이 가는 것은 위스키 친구들. 가벼운 마음으로 고르다 보니 웬걸, 가격이 만만치 않다! 적잖이 당황스럽군. 에디터와 같은 마음인 애주가들을 위해 가성비 좋은 데일리 위스키를 소개하려 한다. 위스키와 단짝 되는 건 시간문제!



탈리스만 (Talisman)


궗吏=깉由ъ뒪留 옄궗 솃럹씠吏 사진=탈리스만 자사 홈페이지

정통성과 세련미를 내세우는 고가의 위스키와 다르게 저가 위스키 시장에서 대표적인 가성비 위스키로 꼽히는 '탈리스만'. 하이볼 제조에 쓰이는 위스키로도 유명하다. 탈리스만 위스키는 120여 년의 역사를 가지고 있는 몰트 생산 최대 증류소가 제작하여 꿀과 바닐라 향이 매력적이다. 저렴하다고 방심은 금물! 코 끝을 맴도는 고급 진 향에 '이 가격 실화냐'가 절로 나올 것. 가벼운 해산물이나 크리미한 디저트 안주를 추천한다.


▶ Essential Point

- 2만원도 안 넘는 가격

- 젊은 층에게 인기

- 도수 40도



조니워커 블랙라벨 (Johnnie Walker Black)


궗吏=議곕땲썙而 옄궗 솃럹씠吏 사진=조니워커 자사 홈페이지

미군에 의해 알려진 '조니워커'는 40개 이상의 몰트위스키와 그레인을 섞어 만든다. 블렌딩 과정을 거친 뒤엔 오크통 속에서 장기간의 숙성까지! 그래서인지 은은하고 깊은 향취가 인상적이다. 종류는 스탠다드, 블루, 골드 등 다양하지만 블루와 그린, 블랙이 젊은 층에게 유독 사랑받는다. 얼음을 잔에 가득 채워 조니워커 블랙 라벨과 진저에일, 오렌지를 넣은 조합이 유명하지만 블랙 라벨은 스트레이트로도 즐겨 마신다. 약간의 매콤함이 있어 육류와도 괜찮은 조합.


▶ Essential Point

- 3~4만원 대 (미니 버전 경우 1만원 초반)

- 달콤매콤한 맛

- 도수 40도



듀어스 화이트라벨 (Dewar's White)


궗吏=뼱뒪 옄궗 솃럹씠吏 사진=듀어스 자사 홈페이지

영국의 스카치위스키인 '듀어스'는 다른 종류보다 화이트 라벨이 특히 가성비 좋기로 유명하다. '듀어'는 이 술을 만든 'John Dewar'를 말한다고. 세계에서 5번째로 큰 블렌디드 위스키 브랜드이자 미국에서 가장 많은 판매량을 기록했다. 수상한 메달만 수백 개. 그만큼 호불호가 적다는 것! 이 위스키엔 스코틀랜드의 꽃인 헤더와 꿀, 달콤한 배 그리고 바닐라가 완벽한 조화를 이루며 미묘한 스모크 향도 배합됐다. 꿀조합은 구운 아몬드나 바닐라 아이스크림, 잊지 말 것.


▶ Essential Point

- 2만원 내외

- 달콤한 향에 미디엄 바디로 여성들에게 인기

- 도수 40도



제임슨 아이리쉬 (Jameson Irish)


궗吏=젣엫뒯 옄궗 솃럹씠吏 사진=제임슨 자사 홈페이지

술을 사랑하는 나라, 아일랜드의 '제임슨 아이리쉬 위스키'는 피트를 태우는 일반적인 스카치(스코틀랜드 산)와 다르다. 스카치 특유의 스모키함이 없어 매콤한 훈연의 향을 싫어하는 사람들에게 추천! 투명한 글라스에 얼음을 가득 채우고 제임슨을 따르면 달콤한 향이 솔솔 올라오는데, 매운맛이 없는 부드러움과 화사한 과일향이 입안을 장식한다. 싱그럽고 부드러운 위스키를 찾는다면 제임슨을 따라올 술이 없다. 목구멍을 넘어가는지도 모를 정도로 비범한 부드러움을 선사할 것. 제임슨 위스키는 에스프레소와도 잘 어울려 '아이리쉬 커피' 칵테일 제조를 추천한다.

(아이리쉬 커피 제조법 보러 가기!)


▶ Essential Point

- 3만원 대

- 취향에 따라 콜라를 믹스해도 좋음

- 도수 40도



탈리스커 10년산 (Talisker 10y)


궗吏=깉由ъ뒪而 옄궗 솃럹씠吏 사진=탈리스커 자사 홈페이지

마니아가 많은 이 제품은 스코틀랜드의 스카이 섬에서 생산되는 '탈리스커'. 탈리스커 증류소를 방문하기 위해 해마다 여행자들이 스카이 섬을 찾는다고 하니 애주가들이 사랑하는 술로 인정할 만하지? 저렴한 가격대가 믿기지 않을 정도로 고급스럽고 정제된 맛을 보여준다. 이 제품은 피트 향이 어느 정도 있는 편. 호불호가 있을 수 있지만 그만큼 매력적이다. 코 끝에 퍼지는 은은한 스모키와 과일 향, 그리고 한 입 머금었을 때 느껴지는 달콤하고 쌉싸롬한 맛이 균형 있는 조화를 이루며 빨간 육류와 최고의 호흡을 자랑한다.


▶ Essential Point

- 6~7만원 대

- 입문자에겐 어려울 수 있음

- 도수 45.8도



맛은 묵직해도 가격은 라이트하게!



드링킷은 소소하지만
즐거운 라이프 가이드를 제공합니다.

알차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놓치지 않도록 드링킷 소식을 받아보세요.